군미필 저축은행 대출 금리 및 한도 각개인별로 알아봅시다

직장이나 소득이 없으신 분들은 소액 대출을 받기도 쉽지 않습니다. 군미필 저축은행 대출은 소득 증빙을 하기 어려우신 분들도 충분히 이용 가능한 상품인데요.

해가 거듭될 수록 경기는 침체되고 우리같은 서민들의 지갑사정은 말할것도 없이 부족해 지고 있습니다. 특히나 소득이 낮은 국민들은 정말 힘든 시기를 버티고 있는것 같은데요. 그런만큼 금융상품에 대한 철저하고 정확한 판단이 필요한 시기인 것 같습니다.

최근에는 스마트폰앱으로 개인한도조회부터 신청까지 할 수 있는 소액대출 상품들이 많습니다. 스마트폰 생체 인증을 통해서 심사를 매우 간단해졌기 때문인데요. 소액대출은 모바일에서 필요서류 준비 없이 간편하게 빠르게 승인신청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오늘 알아볼 내용은 소득이 낮고 신용이 낮은 저소득 저신용 서민을 위한 군미필 저축은행 대출 입니다. 그럼 바로 알아보도록 해요.

군미필 저축은행 대출 안내

비대면으로 상품이용이 가능하며 몇가지 조건만 맞춘다면 24시간이내에 자금을 빌릴 수 있습니다. 보통의 경우 무직자 또는 신용이 낮은 분들은 대출조건이 좋지 않은데요.

아시는바와 같이 1금융권에서는 목돈 빌리기에는 기준이 높아 소득 및 신용등에 의해 부결될 경우가 있고, 타사대비 높은 금리로 이용할 수 있는 대부업체들은 부담을 느끼기 쉬운데 정부지원상품의 경우에는 서민을 위해 기획되어 출시된 상품이므로 말그대로 지원의 의미가 강한 방법입니다.

군미필 저축은행 대출 대상은?

대학생, 사회초년생들에게 낮은 이자로 자금을 빌려주는 정부에서 지원하고 있는 상품입니다. 신용등급이 크게 낮지 않다면 비교적 까다롭지 않은 조건으로 누구나 이용할 수있다는 점이 큰 장점입니다.

본인명의의 스마트폰 또는 신용카드를 소지하고 계시다면 소득이 없어도 복잡한 서류 없이 승인신청이 가능한 상품입니다.

최대한도 및 금리는 영업점 자체심사로 신용등급에 따라 각각 차등적용될 수 있으며 법정 최대 금리를 초과하지 않습니다.

상환 기간은 5년이내이며 상환 방법으로는 원리금 균등분할 및 만기일시상환 방법이 있습니다.

어떻게 신청할까요?

스마트폰이 대중화되면서 일상에서의 편리함 뿐 아니라 금융업계에도 큰 변화를 가져다 주었습니다. 영업점에 직접 가서 상담사와 상담하지 않고서 스마트폰으로 조건확인과 심사까지 받을 수 있는데요.

군미필 저축은행 대출 상품 승인 신청을 받는 방법도 정말 간단한데요. 스마트폰 어플을 통해 심사와 승인을 신청하실 수 있는데요. 따라서 모바일 어플이 설치되지 않으신 분들은 일단 설치를 한 후에 본인인증 후 심사 진행을 하시면 됩니다.

승인 조건이 만족되면 한도 내에서 본인계좌로 자유롭게 대출과 상환을 하시면 되겠습니다.

조건에 부합하지 않을때

이번시간에 알려드린 군미필 저축은행 대출 상품은 급하게 생활자금이나 사업자금이 필요하면 잘 활용할 수 있는 상품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오늘 말씀드린 상품의 조건에 부합하지 않으면 또다른 방법을 찾아야합니다.

다른 상품을 찾으실때에는 본사이트 다른글보기를 통해서 또다른 정보를 활용하실수 있습니다. 수시로 업데이트가 되기 때문에 본인에게 잘 맞는 정보를 얻을 수 있어요.

또한 각 금융사별로 정리되어있는 공식 홈페이지에 방문하여 정보를 추가로 얻는것도 좋습니다.

이렇게 은행에 직접 가지 않고도 인터넷, 앱으로 확인이 가능하니 활용을 잘 하시면 좋겠습니다.

마무리하며

이상으로 급한 자금이 필요한 서민분들을 위한 군미필 저축은행 대출 관련 정보를 마무리 지으려고 합니다.

이렇게 일상생활을 하다보면 급하게 돈이 필요한 경우가 있습니다. 승인심사를 잘 받는 것도 중요하지만 금융사고를 막기위해서라도 필수서류는 항상 체크잘하셔야 합니다.

적은 금액이라도 상환하지 못하면 피해가 본인에게 오기 때문에 상환계획은 항상 철저하게 하시길 바랍니다. 매달 이자를 알아보려면 대출 이자 계산기를 활용하면 되겠습니다.

그리고 금액이 소액이라 이자가 아무리 적더라도 연체는 하시면 안됩니다. 연체이력이 남는다면 추후 대출제한이 걸릴 수 있고 신용회복을 하는데에도 시간이 많이 걸립니다.

조건이 되신다면 잘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Leave a Comment